컨텐츠 바로가기

배달 음식에 차 1대 값을? 이국주 “누적 주문금액 2200만원 넘어” 남다른 클라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세계일보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 방송 화면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개그우먼 이국주(사진)가 배달 음식 지출로 차 한 대 값을 지출했다고 말했다.

4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는 이국주와 방송인 장영란, 뮤지컬 배우 김호영이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이상민은 이국주의 인생 숫자로 2200을 언급하며 힌트로 “2200만 원 맞다”고 설명했다.

이에 출연자들 간 각종 추측이 오가자 “2019년도 배달 음식 어플에서 총 주문 금액을 봤는데 2200만 원이넘었다”며 “웃긴 게 저기에 포함 안 된 식비가 있다”고 고백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어 그는 “코미디 회의를 주 3일 하는데 전화로 중국 요리를 시킬 때가 있는데 그건 누락 된 것“이라고 덧붙여 놀라움을 더했다.

이를 들은 장영란은 “대박”이라며 “차 한 대 값이다”며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강민선 온라인 뉴스 기자 mingtung@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