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아는 형님’, ‘한블리’ 한문철 변호사 뜬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한문철 변호사. 사진 ㅣJTBC


‘아는 형님’과 ‘한블리’의 컬래버레이션이 성사됐다.

오는 6일(목) 진행되는 JTBC ‘아는 형님’ 녹화에 ‘한문철의 블랙박스 리뷰’(이하 ‘한블리’)의 출연진인 한문철 변호사, 기욤 패트리, 한보름, 우주소녀 수빈이 출연한다.

‘한블리’는 교통사고 전문 변호사 한문철이 각종 사건·사고 현장을 담은 블랙박스 영상을 소개하는 교통 공익 버라이어티다. ‘도로 위 솔로몬’ 한문철 변호사를 필두로 이수근, 규현, 한보름, 기욤 패트리, 우주소녀 수빈이 교통사고 없는 대한민국을 위해 뭉쳐 화제를 모으고 있다.

MC 데뷔에 성공한 한문철 변호사는 마성의 입담으로 형님들을 사로잡을 예정. 솔직한 돌직구 화법의 기욤 패트리, 한보름에 이어 통통 튀는 매력을 보여줄 우주소녀 수빈과 형님들의 새로운 케미가 얼마나 돋보일지가 관전 포인트다.

또한 ‘한블리’가 블랙박스 리뷰를 주요 콘텐트로 삼은 만큼 형님학교에서도 이와 관련한 코너가 나올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문철 변호사가 출연하는 ‘아는 형님’은 10월 중 방송된다.

[진향희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