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구미 휴대전화 유리필름 제조공장서 불…대응 2단계 진화 중(종합)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구미=연합뉴스) 홍창진 기자 = 경북 구미에 있는 한 휴대전화 유리필름 제조 공장에서 큰 불이 나 소방 당국이 진화 중이다.

4일 오후 5시 25분께 구미시 구포동 한 휴대전화 유리필름 제조업체 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소방 당국은 '공장에서 불이 났다'는 관계자 신고를 받고 오후 5시 38분께 대응 1단계를 발령한 데 이어 오후 6시 15분께 대응 2단계를 발령하고 소방대원 등 진화인력 110여 명과 장비 40여 대를 투입해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