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득남·득녀 소식

‘난임→2세 임신’ 지소연♥송재희, 태교 데이트서 “저녁 샐러드만 먹으라고 했는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세계일보

지소연 인스타그램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최근 임신 소식을 전했던 배우 송재희(사진 왼쪽)·지소연(〃 오른쪽) 부부가 데이트 현장을 공개했다.

4일 지소연은 인스타그램에 장문의 게시글을 게재했다.

해당 게시글에서 지소연은 “#데이트 나잇”이라며 “오랜만에 오빠랑 분위기 좋은 곳에서 데이트 하는데 맛있는 거 먹으니까 기분이 좋아져서 자동적으로 #태교 되는 느낌”이라고 전했다.

이어 그는 “선생님이 저녁엔 샐러드만 먹으라고 했는데”라며 “남편이 너무 좋아하는 #오이스터바 얼마나 야무지게 먹는지”라고 뿌듯해했다.

또 그는 “뽈뽀는 화덕에서 구워 입안에서 사르르르르 녹아버리구 새콤달콤 방울 토마토와 치즈의 환상 조합 스테이크 러버인 나를 만족시켜주는 행복 그 자체”라며 ”와인 좋아하시는 분들은 함께 곁들여먹어도 좋을 것 같다”고 메뉴 추천을 덧붙이기도 했다.

이와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한 레스토랑을 찾은 이들 부부의 모습이 담겨 있다. 특히 이들 두 사람은 고급 음식을 맛보며 행복한 한 때를 보내 눈길을 끌었다. 또 지소연은 “의사 선생님이 저녁엔 샐러드만 먹으라고 하셨는데”라면서도 행복한 모습을 드러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들 부부는 지난 2017년 웨딩 마치를 울렸으며 지난 1월 방송된 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에서 난임 판정을 받은 후 시험관 시술을 시도하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강민선 온라인 뉴스 기자 mingtung@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