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엄태웅♥’ 윤혜진, 카메라 들기도 버거운 팔..반전 글래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윤혜진 인스타그램



[헤럴드POP=김지혜 인턴기자]윤혜진이 가녀린 팔뚝으로 팬들에게 놀라움을 안겼다.

4일 오후 배우 엄태웅의 아내 윤혜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벌서는 거 비슷 하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윤혜진이 한 식당에서 카메라를 들고 있는 모습이 담겨있다.

윤혜진은 노란색 상의와 카고 느낌의 하의로 캐주얼하면서도 유니크한 패션을 선 보였다. 특히 카메라를 들고 있는 윤혜진의 앙상한 팔뚝이 시선을 사로잡았다.

또 반전 있는 글래머 한 상체로 보는 이들의 부러움을 유발한 윤혜진이다.

한편 엄태웅과 발레무용가 윤혜진은 지난 2013년 결혼했으며 슬하에 딸 지온 양을 두고 있다. 또 윤혜진은 올해 1월 종영한 JTBC 예능 프로그램 '내가 나로 돌아가는 곳 - 해방 타운'에 출연해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popnews3@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