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스타 복귀·컴백 정보

"우리만의 음악 할래요"…에이비식스, 달달+섹시美 가득 '슈가 코트'로 컴백 (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YTN


그룹 에이비식스(AB6IX)가 자신만의 음악적 색깔을 구축해나가겠다는 각오로 5개월 만에 빠르게 돌아왔다.

에이비식스의 여섯 번째 EP '테이크 어 찬스(TAKE A CHANCE)'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4일 오후 온라인으로 공개됐다.

'테이크 어 찬스'는 지난 6월 서울을 시작으로 도쿄, 오사카, 미주 6개 도시 그리고 태국 방콕에서 개최한 글로벌 팬미팅을 통해 오랜만에 전 세계 팬들을 직접 대면하고 얻은 소중한 에너지를 도약의 기회로 삼아 더 넓은 세상을 향해 나아가고자 하는 에이비식스의 포부와 희망을 담은 앨범이다.

김동현 씨는 새 앨범의 영감을 준 글로벌 팬미팅에 대해 "오랜만에 무대 위에서 팬들과 노는 게 무엇인지를 느낀 순간이었다. 앞으로 앨범 작업하는 데에 필요한 에너지를 받고 온 좋은 기회였다"고 이야기했다. 전웅 씨 역시 "전세계에서 사랑받고 있다는 걸 느끼고 앨범 작업을 할 수 있었다. 팬들이 우리의 원동력이라는 걸 깨달았다"며 팬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YTN

타이틀곡 '슈가코트(Sugarcoat)'는 소울과 힙합 그리고 알앤비가 적절하게 융합된 펑키한 리듬이 돋보이는 곡이다. 박우진 씨는 "박우진, 보컬들의 진성과 가성을 넘나드는 매력적인 톤, 위트있으면서 센스있는 가사 메이킹, 톡톡 튀는 랩핑을 잘 들어주시길 바란다"고 신곡을 소개했다.

'슈가코트'는 KBS 경연 프로그램 '리슨업'을 통해 프로듀서로서의 능력을 인정받은 멤버 이대휘 씨와 실력파 프로듀서 로빈(ROBBIN)이 긴밀한 협업을 통해 완성했다. 이대휘 씨는 "보는 음악인 동시에, 듣는 음악이었으면 좋겠다"며 "음악방송 무대나 뮤직비디오를 보면서 재미있게 음악을 즐기면 또 다른 느낌을 받으실 수 있을 것"이라고 귀띔했다.

꽤 빠른 시간 안에 컴백했지만, 곡 작업이 쉽지는 않았다고. 이대휘 씨는 "여러 아티스트들의 음악을 들으면 너무 멋지고 신선한 게 많은데, 그 가운데 내가 뭘 할 수 있을까 싶어서 초조함이 들어서 음악이 더 안나오더라"고 곡 작업 과정 중 어려웠던 시간들에 대해 털어놨다.

그러면서 "항상 새로운 걸 써야 한다는 강박이 있었는데, 그럴 때 더 영감이 안 떠오르더라. 흔할 수는 있지만 모두가 공감할 수 있는 감정을 쓰자는 생각을 했고, 조금 강박에서 느슨해지니까 오히려 좋은 음악이 나오더라"고 이야기했다.

이대휘 씨가 '슈가코트'를 만들면서 중점을 둔 것은 가장 에이비식스다운 음악을 만들자는 것. 그는 "아이돌 댄스에 대한 강박에서 벗어나서 우리의 음악을 보여주겠다는 각오로 임했다. 프로듀서로서 에이비식스만이 보여줄 수 있는 음악의 색깔을 만들고 싶었다"며 "'슈가코트'가 이런 음악적 성장을 보여줄 수 있지 않을까 싶다"고 밝혔다.

YTN

이밖에 '슈가코트'를 비롯해 '파라노이아(Paranoia)' '웨이트리스(Weightless)' '컴플리케이티드(Complicated)' '공명' '크로우(Crow)' '찬스(Chance, 한국어 버전)' 등 총 7곡이 이번 앨범에 담겼다.

에이비식스의 여섯 번째 EP '테이크 어 찬스'는 이날 저녁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사진제공 = 브랜뉴뮤직]

YTN star 오지원 (bluejiwon@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민국 24시간 뉴스채널 [YTN LIVE] 보기 〉
뉴스 속 생생한 현장 스케치 [뉴스케치] 보기 〉
팩트 체크 연예 특종이 궁금하다면 [YTN 스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