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한계란 없다"…레드벨벳→갓 더 비트 슬기, 8년 만 솔로 데뷔 [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슬 기자) 레드벨벳 슬기가 8년 만에 솔로로 데뷔했다.

슬기의 첫 솔로 앨범 '28 Reasons'(투애니에잇 리즌스) 발매 기념 온라인 기자간담회가 4일 오후 진행됐다.

'28 Reasons'는 레드벨벳 활동, 레드벨벳-아이린&슬기, GOT the beat(갓 더 비트) 등 다양한 활동을 선보였던 슬기가 데뷔 8년 만에 공개하는 첫 솔로 앨범이다. 동명의 타이틀곡 '28 Reasons'는 그루비하고 묵직한 베이스와 휘파람 소리가 시그니처인 팝 댄스 곡이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첫 솔로 앨범읕 통해 슬기는 영국에서 촬영된 콘셉트 사진, 한 편의 영화 같은 뮤직비디오 등 다양한 변신을 시도했다. 이날 진행을 맡은 웬디가 놀라자 슬기는 "나한테 한계란 없다"며 각오를 드러냈다.

컨셉추얼한 곡을 노래한 슬기는 "선과 악이 공존하는 캐릭터를 표현하고 있기 때문에 목소리 톤에 대한 고민이 많았다. 녹음을 1차적으로 했는데 제가 너무 착하게 불렀다. 제가 갖고 있는 목소리 톤이 포근한 음색이 강한 편이어서 서늘함을 어떻게 표현할까 고민을 많이 했다"고 작업 과정을 떠올렸다.

이어 슬기는 "유영진 프로듀서님과 함께 작업을 했는데 착하게 부르지 말고 덤덤하게 얘기하면서 부르면 좋을 것 같다고 해주셨다"고 담당 프로듀서의 조언을 언급했다.

특히 다양한 감정 연기가 필요했다는 슬기는 "연습을 다양하게 하다 보니까 자연스럽게 뮤직비디오, 안무 표정들을 고민하면서 녹음을 했다"고 이야기했다.

'28 Reasons' 퍼포먼스는 마블 시리즈 '완다'에서 영감을 받았다. 슬기는 "손동작이 화려한 게 많다. 마녀처럼 보일 수 있는 안무가 많다"며 "팬분들이 좋아해주실 거라는 기대감이 있다"고 전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웬디, 조이에 이어 세 번째 레드벨벳 솔로 주자가 된 슬기. 다양한 활동을 해온 슬기는 8년 만에 첫 솔로로 데뷔한다. 다소 늦은 감이 있다는 반응에 슬기는 "시기상 지금이 더 맞다고 생각이 된다. 제가 경험치가 쌓이고, 조금 더 멋져진 다음에 솔로 앨범을 내는 게 제가 보여드릴 앞으로 색깔에도 그게 맞는 것 같다. 노래도 지금 시기가 맞는 것 같다"고 전했다.

첫 시작을 '28 Reasons'로 고른 이유로 슬기는 "명확한 퍼포먼스가 느껴졌던 곡"이라며 "처음에 슬기가 솔로가 나온다고 했을 때 많은 분들이 퍼포먼스를 기대하고 있을 거란 생각했다. 그와 동시에 보컬적인 부분도 놓치고 싶지 않았다"고 밝혔다.

다양한 활동으로 인해 "정말 다양한 콘셉트를 해왔다고 자부할 수 있다"는 슬기는 "그것들이 경험이 되어서 어떤 콘셉트가 와도 재밌게 받아들이고 표현할 수 있는 게 제 장점이라고 말하고 싶다. 이번 앨범도 굉장히 어려운 콘셉트였다. 덕분에 잘이해하면서 표현할 수 있는 방법을 알 수 있게 됐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한편, 슬기의 첫 솔로 앨범 '28 Reasons'는 4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르르 통해 발매된다.

사진=SM엔터테인먼트

이슬 기자 dew89428@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