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인교진♥소이현 결혼 9주년…"오래오래 손 꼭 잡고 잘 살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소이현이 남편 인교진과 결혼 9주년을 맞은 소감을 밝혔다.

4일 소이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14. 10. 04 웃게 해주겠다 약속한 남자와 결혼한 그날. 여전히 그 약속을 지키려 노력하는 웃기고 멋진 남편. 아이가 둘이 되고 함께한 지도 9년이 되어가네요"라고 적었다.

이어 "콩깍지 벗겨지려 하면 욱여넣고 좋은 것만 보고, 주름지고 머리카락 없어져도 오래오래 손 꼭 잡고 잘살아 보아요. 고맙습니다. 사랑합니다"라고 덧붙였다.

공개된 사진에는 부부의 웨딩 화보가 담겼다. 이와 함께 편안한 복장을 한 부부의 일상 사진도 공개됐다. 사진 속 두 사람은 행복한 미소를 지으며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절로 미소가 가득해지는 집", "나도 모르게 늘 웃게 되는 가족" 등의 반응을 보였다.

소이현, 인교진은 2014년 결혼했다. 두 사람은 슬하에 딸 하은, 소은 양을 두고 있으며 연예계 대표 잉꼬 부부로 알려져 있다.

[김민주 스타투데이 인턴기자]

사진| 소이현 SNS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