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예리X태연 얼굴 맞댄 SM 요정들...훈훈한 선후배 친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룹 레드벨벳 예리가 소녀시대 태연과의 친목을 자랑했다.

예리는 지난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언니랑"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다정한 모습으로 얼굴을 맞댄 채 카메라를 응시하는 예리와 태연의 모습이 담겼다. 두 사람은 화장기 없는 얼굴에 편안한 복장을 하고 있다.

예리와 태연은 SM엔터테인먼트 소속 선후배 사이로, 소문난 절친이다. 평소에도 두 사람은 인스타그램을 통해 친분을 드러내왔다. 예리는 인터뷰에서 "태연 언니에게 고민을 털어놓는다"고 말하기도 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이 조합 찬성", "이 친목 영원해라" 등의 반응을 보였다.

[김민주 스타투데이 인턴 기자]

사진| 예리 SNS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