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작은 아씨들' 남지현, 11월 팬미팅 개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남지현 /제공=매니지먼트 숲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김영진 기자 = 배우 남지현이 팬미팅을 개최해 팬들과 만난다.

남지현의 소속사 매니지먼트 숲은 4일 "남지현이 오는 11월 26일 오후 4시 서울 성신여대 운정그린캠퍼스 대강당에서 '어서와요, 우리 집에!'라는 타이틀로 단독 팬미팅을 연다"고 밝혔다.

이번 팬미팅은 '어서와요, 우리 집에!'라는 제목처럼 팬들을 직접 집으로 초대해 더 가까운 친구가 될 수 있게 많은 이야기를 나누고 추억을 쌓는다는 테마로 진행된다. 그동안 작품에서는 볼 수 없었던 남지현의 보다 친근하고 편안한 모습과 따뜻한 교감이 예상된다.

올해로 데뷔 18주년이 된 남지현은 그동안 자신을 응원해주고 함께해준 소중한 팬들과 직접 만나 다양한 소통의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이번 만남이 더욱 특별한 이유는 지난 2018년 첫 팬미팅 '남지현의 첫 번째 담소회' 이후 4년만에 열리는 두번째 팬미팅이라는 점과 배우가 직접 기획 단계부터 참여해 콘셉트와 코너, 스타일링까지 다채로운 영역에 참여하여 그 의미를 더했다는 점이다.

남지현은 tvN 토일드라마 '작은 아씨들'에서 세 자매 중 둘째 오인경 역으로 분해 한층 성숙해진 모습으로 호연을 펼치고 있다. 진실된 신념과 당찬 매력으로 남다른 존재감을 선사하며 재미를 더하고 있는 가운데 팬미팅 소식까지 전해져 팬들의 기대를 모은다.

남지현 팬미팅의 티켓 오픈 및 자세한 사항은 추후 공지될 예정이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