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1호포' NYY 저지, 시즌 세 번째 이달의 선수상 수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애런 저지 / 사진=Gettyimages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애런 저지(뉴욕 양키스)가 올 시즌 세 번째 이달의 선수상을 수상했다.

MLB닷컴은 4일(한국시각) 아메리칸리그(AL)에서 한 달간 가장 뛰어난 활약을 펼친 선수로 저지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개인 통산 다섯 번째이자, 지난 5월과 7월에 이은 시즌 세 번째 수상이다.

저지는 9월 25경기에서 10홈런 타율 0.417 17타점을 기록하며 활약했다. 또한 메이저리그 신기록도 함께 수립했다.

지난 9월 21일 피츠버그 파이리츠전에서 시즌 60호포를 터뜨리며 2001년 이후 21년 만에 60홈런 타자로 이름을 올렸고, 29일 토론토 블루제이스전에서 61호 홈런을 만들어 로저 매리스가 보유한 AL 단일시즌 최다 홈런 타이기록을 세웠다.

내셔널리그(NL)에서는 에두아르도 에스코바(뉴욕 메츠)가 이달의 선수로 뽑혔다. 에스코바가 이달의 선수에 이름을 올린 건 이번이 처음이다.

에스코바는 9월 26경기에 출전해 타율 0.340 8홈런 24타점을 기록하며 활약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sports@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