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서울시, 반려식물·미래먹거리 체험…‘서울도시농업 박람회’ 개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도시 속 식물, 도시농업·반려식물로 정서 안정·치유

식물성 대체육·곤충 단백질 등 미래 먹거리도 전시

헤럴드경제

‘2022 서울도시농업 박람회’ 안내 포스터. [서울시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헤럴드경제=이영기 기자] 서울시는 7일과 8일 서울광장과 청계광장 일대에서 ‘2022 서울도시농업박람회’를 개최한다고 4일 밝혔다.

‘서울에서 짓는 녹색꿈’이라는 주제로 진행되는 이번 박람회는 도시농업 발전을 통한 정서 치유와 회복, 미래 먹거리를 소개하는 박람회다.

주 행사장인 서울광장에는 뿌리채소와 쌈채소, 오색벼 등 도시농업으로 재배가 가능한 작물이 전시된다. 농업기술센터 홍보관에서는 계란가지와 보라색고추, 백향과 등 특이작물도 볼 수 있다.

우울감과 외로움 해소에 도움을 주는 것으로 알려진 반려식물도 만나볼 수 있다. 행사에서는 반려 다육이를 만들어볼 수도 있다.

체험행사도 마련됐다. 꿀허브비누, 허브향주머니 만들기 등 정서 안정과 회복을 위한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반려 다육이, 허브향 키우기, 벼 탈곡 체험은 현장에서 선착순 신청으로 참여가 가능하다.

미래 먹거리 산업전도 마련됐다. 식물성 대체육, 곤충단백질 식품 등 미래 먹거리 산업을 소개하고 스마트팜 등도 체험할 수 있다.

청계광장에서는 우수 농수산물을 판매하는 직거래장터와 시민 참여 디자인 텃밭 공모전 작품이 전시된다. 농산물직거래장터에는 태풍 피해를 입은 못난이 농산물 판매도 이어진다.

박람회에 이어 13일과 14일에는 전환시대 도시농업을 주제로 치유와 먹거리 전문가가 참여하는 ‘서울 도시농업 국제콘퍼런스’도 개최한다.

한영희 서울시 노동·공정·상생정책관은 “도시농업은 단순 재배를 넘어 정서 안정과 치유의 효과도 있다”며 “이번 도시농업박람회에서는 시민에게 휴식과 즐거움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Copyright ⓒ 헤럴드경제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