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오현규 결승골…수원, 강등권 탈출 향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프로축구에서 수원이 오현규의 결승골로 최하위 성남을 꺾고 강등권 탈출 희망을 이어갔습니다.

11위 수원과 12위 성남의 맞대결에서 수원의 에이스 오현규가 펄펄 날았습니다.

오현규는 전반 29분 전진우의 패스를 받아 몸싸움을 이겨내고 오른발 슛으로 선제골을 터뜨렸습니다.

8월 이후 11경기 9골을 몰아치며 어느새 12골로 득점 순위 6위가 됐습니다.

오현규는 후반 9분에도 성남의 자책골을 유도하며 2대 0 승리를 이끌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