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김민지 "英 집값 어마 무시해...♥박지성과 방 1개에서 살았다"('만두랑')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서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 김지윤기자]전 SBS 아나운서 김민지가 축구 스타 박지성과 살았던 신혼집을 공개했다.

지난 2일에 김민지가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김민지의 만두랑’에서는 “만두네 부부의 신혼이 있던 곳 ♥함께 산책해요”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 속 김민지는 박지성과 신혼을 보냈던 영국 첼시에 방문했다. 그는 “만두랑 식구들이랑 오랜만에 점심 먹으러 첼시에 왔는데, 여기가 우리 신혼을 보냈던 곳이다”며 동네를 소개했다.

이어 김민지는 “여기가 신혼을 보낸 집이다. 지금은 다른 사람이 살고 있겠죠. 다 우리 집은 아니고 대문으로 들어가서 이쪽 귀퉁이에 살았다. 런던의 무시무시한 집값은 많이 들어서 알겠지만 건물을 통채로 사는 사람도 있다. 이 집 같은 경우는 작게 나눠져 있다”고 전하며 “겉으로 봤을 때 알기 힘든 게 런던 집의 특징이다”며 건물을 공개했다.

스포츠서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출처| 유튜브 ‘김민지의 만두랑’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는 “우리가 이 집에 1년을 살다가 연우가 생겼다. 이 집에 방 1개밖에 없어서 아이를 키우려면 더 넓은 집이 필요했고 정원도 있었으면 좋겠다고 생각해 이사를 갔다”고 덧붙였다.

이후 김민지는 동네 곳곳을 돌아다니며 추억을 회상했다. 집 앞에 있는 펍과 카페, 꽃집을 방문해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또 그는 식당과 가게들이 모여있는 작은 광장 ‘Duke of York Square’에 방문했다. 그는 “골목 쪽으로 가면 옷 가게와 카페가 있고 사치 갤러리도 있다”고 전했다. ‘사치 갤러리’는 어머니 오명희 작가가 전시했던 공간으로 데미안 허스트가 속해있던 YBA(Young British Artists)의 졸업전을 기획하고 후원하면서 부흥했던 갤러리다.
merry0619@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