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황금가면' 박찬환, 전 재산 사회환원 "나영희가 책임지면 철회할 것" [TV캡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황금가면 / 사진=KBS2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황금가면' 박찬환이 SA그룹 전 재산을 사회에 환원하기로 결정했다.

3일 저녁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황금가면'에서는 차화영(나영희)과 재산을 두고 갈등을 빚는 홍선태(박찬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차화영은 자신의 전 재산을 사회 환원하기로 결정한 홍선태에게 "뭐하는 짓이냐. 어떻게 우리 재산을 말도 없이 당신 멋대로 사회 환원한다고 할 수 있냐"며 "이중장부로 검찰 조사에 내 재산 다 묶여있는 거 뻔히 알면서"라고 분노했다.

그러나 홍선태는 "당신 말대로 검찰에 묶여있는 건 당신 재산이고, 사회에 한원한 건 내 재산"이라며 "그걸 가지고 내가 어떻게 하든 당신이 이래라저래라 할 권한은 없다"고 반박했다.

이에 차화영은 "당신이랑 나랑 부부로 살면서 축적된 것도 있는데 어떻게 그게 다 당신 재산이냐"고 말했다.

그럼에도 홍선태는 "그럼 당신이 당신 걸 내놓지 그러냐. 당신은 당신의 죄를 참회할 생각이 없고, 누군가는 SA그룹 임직원을 위해서 사회적 책임을 해야 하니까 내가 나선 거다"라며 "당신이 당신 몫을 다하겠다면 나도 재산 환원을 철회하겠다"고 응수했다.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