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체크] "노태우·김영삼도 답변했다"…"대단히 무례한 짓"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이 사안을 취재한 채윤경 기자가 나와있습니다. 일단 전직 대통령을 감사원이 조사하는 일이 과거에도 있었습니까?

[기자]

감사원은 법에 따라 필요하다면 질문서를 보낼 수 있고, 과거에도 그래왔다고 설명했습니다.

노태우, 김영삼 전 대통령에게 질문서를 보냈고 두 사람 모두 답변을 했다는 겁니다.

이명박, 박근혜 전 대통령은 질문서를 받지 않겠다고 해서 기존 자료를 토대로 감사결과를 정리했다고 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