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글로벌 대세' 에스파, 파리 패션위크 달궜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에스파. 사진|SM엔터테인먼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룹 에스파가 프랑스 파리패션위크에 참석해, 현지 팬, 패션 관계자들의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냈다.

에스파는 2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지방시 2023 S/S 패션쇼에 참석, 브랜드 앰버서더다운 우아하고 시크한 매력을 발산했다.

이번 파리 패션위크를 통해 에스파는 브랜드 앰버서더로서 지방시의 패션쇼에 참석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또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매튜 M. 윌리엄스의 특별 초청으로 그의 스튜디오를 방문하고 사진 촬영을 하는 등 ‘글로벌 패션 아이콘’다운 행보를 펼쳤다.

현장에는 패션쇼 시작 전부터 에스파를 보기 위해 수많은 팬들이 운집했다. 패션쇼장 앞을 가득 메운 팬들은 에스파를 연호하며 기다렸고, 에스파가 도착하자 플랜카드를 흔들고 폭발적인 함성을 보내는 등 뜨거운 반응을 일으켰다.

에스파는 지난 2021년 2월 K팝 아티스트 최초로 지방시의 브랜드 앰버서더로 발탁됐다. 개별 멤버가 아닌 그룹이 브랜드의 얼굴이 된 것은 패션계에서는 이례적인 일로 화제가 됐다.

에스파는 3일 프랑스의 대형 서점 ‘FNAC’(프낙)에서 오프라인 팬 사인회를 열고 현지 팬들과도 가깝게 소통할 예정이다.

[박세연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