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돌싱글즈3’ 이소라, 심각한 얼굴 부상…“의사가 부러진 뼈 꺼내서 보라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세계일보

이소라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MBN, ENA 예능 프로그램 ‘돌싱글즈3’에 출연했던 이소라(사진)가 얼굴에 상처를 입었다.

이소라는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생각보다 상처가 깊어서 벌어지고 지혈이 안 돼서 점점 어지럽고 속 안 좋고 오빠 놀라서 전화 왔는데 그때부터 눈물이 엉엉. 응급실로 가서 성형외과 선생님께서 꿰매주셨어요”라며 “약간의 골절이 생겨서 부러진 뼈를 꺼내서 보라고 하시는데 못 보겠어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사진에는 이소라가 안면 부상을 당해 골절된 뼈가 떨어져 나온 모습이 담겼다.

앞서 이소라는 전날 “하필 얼굴에 떨어져서 피나고 멍들고 난리. 눈에 안 떨어진 걸 감사해야 하는데 사람 심리란”이라며 “꿰매야 할 거 같은데 내일 하는 대구 피부과 알려주세요. 부탁드릴게요”라고 조언을 구한 바 있다.

이와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큰 큐빅 모습이 담겼는데, 이소라는 이 큐빅이 얼굴에 떨어지면서 다친 것으로 추정된다.

한편 이소라는 ‘돌싱글즈3’ 방송에서 커플이 되진 못했으나, 이후 함께 출연한 최동환과 연인 사이로 발전해 화제를 모았다.

임미소 온라인 뉴스 기자 miso3949@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