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서면조사' 충돌..."결국 文 노려" vs "법 앞에 겸허"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감사원이 '서해 공무원 피격 사건'과 관련해 서면 조사를 통보하자 더불어민주당은 결국 문재인 전 대통령을 노렸다며 유신 공포정치를 연상케 한다고 맹비난했습니다.

반면 국민의힘은 누구든 법 앞에 겸허해야 한다면서, 정치보복이라는 방패 뒤에 숨지 말라고 반발했습니다.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김승환 기자!

[기자]
네, 국회입니다.

[앵커]
감사원의 서면 조사 통보에 대해 문 전 대통령의 구체적 발언이 공개됐다고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