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롯데백화점 센텀시티점 '아이폰 얼리버드 이벤트' 진행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롯데백화점 센텀시티점 '윌리스' 매장에서 아이폰14 사전예약을 고지하고 있다. 사진=롯데백화점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롯데백화점은 오는 7일 오전 8시 애플 공인 매장인 '윌리스(willy's)' 매장을 조기 오픈해 아이폰 14를 가장 빠른 시간에 만나 볼 수 있는 '아이폰 얼리버스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3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전국 롯데백화점 중 센텀시티점과 동탄점 윌리스 매장에서만 진행한다. 코로나 팬데믹으로 지난 2019년부터 중단됐던 신제품 현장 판매 이벤트가 3년 만에 재개된다는 것으로도 의미가 새롭다.

이번 '아이폰 얼리버드 이벤트'는 선착순 50명을 대상으로 진행한다. 첫 번째 구매자에게는 또다른 신제품 '애플워치 8세대'를, 두 번째부터 다섯 번째 구매자에게는 신제품 '애플워치 SE 2세대'를 감사품으로 증정한다. 그 이후 순서 구매자부터는 럭키박스 경품 추첨을 통해 감사품을 받아갈 수 있다. 럭키박스는 애플워치, 에어팟, 아이폰14 정품 실리콘 케이스 등 매력적인 상품으로 구성돼 있다.

롯데백화점은 아이폰14 출시와 단독 사전판매를 기념해 구매 금액대별 사은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아이폰 14 시리즈로 100만, 150만, 200만원 이상 구매때 3% 상당의 롯데상품권 또는 4% 상당의 엘포인트를 적립할 수 있어 아이폰을 구매하는 가장 효율적인 방법으로 보인다.

이번에 출시되는 아이폰 14 는 이전 시리즈에서 호불호가 있었던 '노치(스마트폰 화면 윗부분을 움푹 파서 카메라와 수화기를 넣고 양 옆으로 날짜, 배터리 용량 등을 표시한 디자인)'를 일부 수정 또는 삭제해 디자인적인 요소를 보완했다. 결제 기능인 '애플페이'가 국내 상용화에 대한 기대감으로 신규 아이폰 구매 수요 뿐 아니라 기존 아이폰 사용자들의 교체도 많을 것으로 예측된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