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미우새' 홍인규, "여자 개그우먼 만나지 말라고 했다"…김준호 '내로남불' 폭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SBS연예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BS연예뉴스 | 김효정 에디터] 홍인규가 김준호의 내로남불을 폭로했다.

2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지상령과 홍인규가 김준호의 집을 방문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준호는 자신을 지적하는 홍인규에 분노했다. 그러자 홍인규는 "반장 선거를 도와주면 미우새에 꽂아준다고 하더니 당선 후에 연락이 없다"라며 불만을 토로했다.

이에 김준호는 "너희 집 가서 한번 찍었잖아"라고 했고, 홍인규는 "형이 사 준 TV 자랑하려고 그런 거 아니냐"라고 지적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준호는 "내가 얘를 어떻게 꽂냐. 나도 먹고살기 힘든데"라며 볼멘소리를 냈다. 이에 홍인규는 그러면 처음부터 그런 말을 하지 말았어야 하는 것 아니냐고 했다.

이를 보던 지상렬은 "내가 봤을 때는 지민이를 만나고 동생들을 덜 챙기는 거다"라고 말해 홍인규의 공감을 자아냈다.

홍인규는 "갑자기 사귄다고 그랬을 때 개그맨들이 다 뭐야? 헐 가짜지 했다"라며 "형이 항상 술 사주면서 개그우먼 만나지 말라고 했는데 형이 만난 거다"라고 내로남불인 김준호를 폭로했다.

이에 김준호는 "서로 같은 직업끼리 만나야 서로를 이해할 수 있다"라며 태세 전환을 해 눈길을 끌었다.

▶ 스타의 모든 것! [스브스타]
▶ 스타 비하인드 포토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