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홍인규 "김준호, 개그우먼 만나지 말라더니 ♥김지민과 열애" (미우새) [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개그맨 홍인규가 김준호의 과거를 폭로했다.

2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홍인규가 김준호와 김지민의 연애를 언급한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김준호는 홍인규에 대해 "2~3개월 전에 반장선거 청문회를 했었다. 나랑 상민이 형이랑. 얘가 내 편이지 않냐. 내 오른팔이다. 상민이 형 쪽에 나와서 나를 폭로하고 나를 깠다"라며 서운함을 드러냈다.

홍인규는 "나는 어이가 없었다. 형이 18년 동안 알려준 게 박쥐다. SBS, KBS 왔다 갔다. 그걸 내가 보고 배운 대로 왔다 갔다 했다"라며 반박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준호는 "반장선거를 도와달라고 했다. 반장이 되면 '미우새'에 꽂아주겠다. 많이 나오게 해주겠다. 근데 되고 나서 본인은 '돌싱포맨'도 나가고 방송이 많아졌다. 저는 연락이 없었다"라며 폭로했다.

김준호는 "집 가서 한 번 찍지 않았냐"라며 변명했고, 홍인규는 "그건 형이 사준 TV 자랑하려고 오신 거 아니냐"라며 못박았다.

김준호는 "난 그게 문제가 아니고 내가 얘를 어떻게 꽂냐. 나도 먹고살기 바쁜데"라며 해명했고, 홍인규는 "그럼 처음부터 그렇게 말하지 말았어야지"라며 발끈했다.

지상렬은 "지민이가 생기고 동생들을 덜 챙기는 거다"라며 거들었고, 홍인규는 "사귄다고 이야기 나왔을 때 개그맨들이 다 '가짜 뉴스지?'라고 놀랐던 게 형이 항상 개그맨들 술 사주면서 개그우먼 만나지 말라고 항상 이야기했다"라며 의아해했다.

지상렬은 "사내연애하지 말라는 거 아니냐"라며 덧붙였고, 김준호는 "그럼 난 어디서 만나냐. 직업끼리 결혼해야 서로 이해한다"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홍인규는 "그때는 왜 그랬냐"라며 쏘아붙였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특히 지상렬은 "형 얘기는 그렇다. 털어야 된다 이거다. 아무것도 아닌데. 가만있어 봐라. 둘이 화해하는 의미로 술 한 병 까자. 이거 어떠냐"라며 부엌으로 향했다.

김준호는 지상렬이 술을 찾자 "이건 안 된다. 나 지민이랑 마실 거다"라며 선을 그었고, 홍인규는 "준호 형 200만 원짜리 와인 선물 받은 거 있다"라며 귀띔했다.

김준호는 "미쳤냐. 진짜 안 된다. 결혼할 때 먹으라고 받은 거다. 선물 받아서 그렇다. 나중에 와인 보내주겠다"라며 만류했고, 지상렬은 "인규야. 내가 네 마음을 알겠다"라며 불만을 토로했다. 김준호는 "알았으니까 너네 가라. 다시는 안 보겠다"라며 재치 있는 입담을 뽐냈다.

사진 = SBS 방송 화면

이이진 기자 leeeejin@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