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아르테미스 발사 난항...11년 발사 공백이 발목 잡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허리케인으로 발사대에서 조립동으로 옮겨진 미국의 달 탐사 아르테미스 로켓은 앞서 2차례 기술적 문제로 발사가 연기됐습니다.

지난 2011년 우주왕복선 종료 이후 자체 설계한 로켓으로는 11년 만에 처음이라는 점에서 그간의 공백이 기술적 결함으로 이어졌을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이성규 기잡니다.

[기자]
지난 27일 허리케인 북상으로 3번째 발사가 또 연기되며 조립동으로 옮겨진 미국 달 탐사선 아르테미스 1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