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직진 본능' 드러내는 李...與 '이재명 되치기' 맞불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원내 제1당 사령탑에 취임한 지 한 달이 넘은 민주당 이재명 대표가 본격적인 대여 투쟁 드라이브를 걸고 있습니다.

반면, 국민의힘은 사법 이슈를 비롯한 이 대표 개인 리스크를 건건이 문제 삼으며, 이 대표의 존재감 확장을 막아서고 있습니다.

황윤태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취임 한 달 만에 첫 교섭단체 연설에 나선 민주당 이재명 대표는 '기본사회'를 역설하는 동시에, 윤석열 정부의 순방 외교 논란을 겨냥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