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오현주 앵커의 생각] 절약 운동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밤 12시를 앞둔 시각. 프랑스 파리의 밤을 밝히는 에펠탑 조명이 1시간 일찍 꺼집니다.

이탈리아에선 가스불을 끄고 면을 삶는 식당들도 생겼습니다.

가스값 폭등으로 에너지 다이어트에 나선 유럽 각국의 모습들인데, 이 뉴스가 우리에게도 닥쳤습니다.

정부가 가스, 전기 요금을 대폭 올리면서 범국민 절약 운동 카드를 꺼냈습니다.

기름 한 방울 나지 않는 나라에서 지금 할 수 있는 건 소비 줄이기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