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진검승부’ 이시언·주보영, 도경수 때문에 환골탈태 비주얼 변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진검승부’ 이시언과 주보영이 ‘환골탈태 비주얼 변신’을 감행한 전격 ‘침투 작전’ 현장을 공개했다.

오는 10월 5일(수) 오후 9시 50분 첫 방송될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진검승부’(극본 임영빈, 연출 김성호, 제작 네오엔터테인먼트, 블라드스튜디오)는 부와 권력이 만든 성역, 그리고 그 안에 살고 있는 악의 무리들까지 시원하게 깨부수는 ‘불량 검사 액션 수사극’이다. 정법보다는 편법을, 정석보다는 꼼수를, 성실함보다는 불량함을 택한 똘기충만 꼴통 검사 진정(도경수)이 사회를 좀먹고 있는 부정부패한 권력자들을 처단하면서 답답한 현실을 잠시나마 잊게 할 통쾌하고 짜릿한 사이다를 예고하고 있다.

무엇보다 ‘진검승부’에서 이시언은 꼴통 검사 진정(도경수)에게 약점을 잡혀 주인과 노비 관계로 얽혀있는 애매한 실력의 해커 고중도 역, 주보영은 진정을 향한 일편단심 사랑으로 진정의 곁을 지키며 ‘봉천동 벨로시랩터’로 불리는 백은지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친다. 두 사람은 각각 고중도, 백은지 캐릭터를 위해 자연스러운 장발 웨이브와 반삭의 헤어스타일로 파격적인 캐릭터를 완성, 기대감에 불을 지피고 있다.

이와 관련 이시언과 주보영이 평소와 달리 한껏 ‘드레스업’ 한 채 ‘미션 수행’에 나선, ‘고백 듀오 투샷’이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극중 댄디한 슈트와 넥타이를 착용한 고중도(이시언)와 화려한 색감의 보라색 원피스를 입고, 귀부인 스타일로 탈바꿈한 백은지(주보영)가 함께 안내 데스크 앞에 선 장면. 두 사람은 얼굴을 가리는 커다란 선글라스까지 장착하고, 당당한 포즈와 다부진 표정으로 완벽하게 변장을 갖춰 호기심을 일으킨다. 고중도와 백은지가 잠입까지 시도한 미션은 과연 무엇일지, 결코 만만치 않아 보이는 두 사람의 ‘침투 작전’이 성공하게 될지 관심을 모이고 있다.

특히 이시언과 주보영은 처음으로 호흡을 맞추는 상황임에도 불구하고, 척하면 척인 찰떡 호흡으로 현장의 열기를 돋우고 있다. 두 사람은 촬영에서뿐만 아니라 휴식시간 틈틈이 작품과 캐릭터 관련 이야기를 주고받으며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이어가고 있다. 더욱이 특유의 유머러스함으로 독보적인 코믹 연기를 선보이는 이시언을 향해 주보영이 참았던 웃음보를 터트리는가하면, 간단한 제스처 하나까지 미리 맞춰보는 등 ‘고백 듀오’만의 케미가 짙어지면서 현장에 훈훈함을 드리우고 있다.

제작진은 “이시언과 주보영이 혼신을 다해 펼쳐내는 열연으로 인해 현장에서는 끊임없이 웃음과 박수가 터져 나왔다”라며 “‘역대급 코믹 케미’로 ‘진검승부’ 곳곳에서 시청자들에게 박장대소를 일으키게 될 이시언과 주보영의 맹활약을 지켜봐 달라”라고 밝혔다.

한편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진검승부’는 오는 10월 5일 수요일 오후 9시 50분에 첫 방송된다.

현정민 기자 mine04@sportsworldi.com

사진=네오엔터테인먼트, 블라드스튜디오 제공

현정민 기자 mine04@sportsworldi.com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