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한국인 메이저리거 소식

MLB 탬파베이, 4년 연속 PS 진출 확정…최지만은 결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데일리 스타in 이지은 기자] 탬파베이 레이스가 페넌트레이스 5경기를 남기고 포스트시즌 진출을 확정했다.

이데일리

포스트시즌 진출을 확정한 뒤 샴페인을 터뜨리며 자축하는 탬파베이 선수들. (사진=AP Photo/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탬파베이는 1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휴스턴의 미닛메이드파크에서 열린 2022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원정 경기에서 휴스턴 애스트로스에 7-3으로 승리했다. 이로써 86승(71패)째를 거둔 탬파베이는 잔여 5경기 결과와 관계 없이 아메리칸리그 와일드카드 3위 자리를 확보했다.

2019년에 시작한 포스트시즌 진출 행진은 4년째 이어졌다. 2019년에는 와일드카드로, 2020년과 2021년에는 AL 최고 승률로 동부지구 우승을 차지해 가을야구를 했다. 올해는 지구 1위를 뉴욕 양키스에 내줬으나 와일드카드 경쟁은 뚫었다.

탬파베이는 1-2로 뒤진 5회 승부를 뒤집었다. 1사 1루에서 랜디 아로자레나의 3루타로 동점을 만든 뒤 완더 프랑코의 좌전 적시타로 3-2 역전에 성공했다. 6회에도 기세를 이어갔다. 호세 시리의 2타점 2루타와 얀디 디아스의 1타점 2루타로 달아났다.

최지만(탬파베이)은 이날 결장했다. 올 시즌 타율 0.224(344타수 77안타) 10홈런 50타점으로 고전 중인 최지만은 팀이 포스트시즌 진출을 확정하는 순간을 벤치에서 지켜봤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