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북, 동해 인근 강습훈련에 맞춰 탄도탄 추가 발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북한이 한미일 대잠전 종료 다음날이자 미일 강습훈련이 시작된 오늘 오전, 동해로 탄도탄 2발을 추가 발사했습니다.
미사일이 날아간 방향도 훈련 지점인 일본 홋카이도 쪽이었는데 미일의 움직임에 따른 추가 도발 우려도 제기됩니다.
갈태웅 기자입니다.

【기자】

북한이 탄도탄 2발을 추가로 발사한 건 오전 6시 45분과 7시 3분입니다.

원점은 지난달 28일과 같은 평양 순안 일대로 관측됐습니다.

경계·감시가 취약한 시간대인 해상박명초, 일출 직후를 노렸습니다.

[김준락 / 합참 공보실장: 비행거리는 350여 km, 고도는 30여 km, 속도는 마하 약 6으로 탐지했으며 세부 제원은 한미 정보당국이 정밀 분석 중에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