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의령군,한글날 기념 '한글주간' 운영…내달 10일까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우리 말과 글 수호하는 ‘모태’, 국어사전 거리 조성 둥 준비

더팩트

의령군이 한글날을 맞아 도심지 곳곳에 국어사전 거리를 조성하고 국어사랑 특별강연회를 개최하는 등 한글주간을 운영한다./의령군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ㅣ의령=이경구 기자]경남 의령군이 훈민정음 반포 제576돌을 맞는 한글날을 기념하기 위해 4일부터 10일까지 ‘한글을 모아 세상을 밝히다’라는 주제로 제2회 ‘의령 한글주간’을 운영한다.

의령군은 일제강점기 우리 말과 글을 지키기 위해 숭고한 희생을 치른 고루 이극로, 남저 이우식, 한뫼 안호상 선생이 나고 자란 고향이다.

의령군이 주최하고 의령문화원, 의령문인협회, 국립국어사전박물관건립추진위원회가 주관하는 ‘제2회 의령 한글주간’에 국어사전사랑 특별강연, 한글날 기념 특별전시, 초중등 학생글짓기 대회 등 다채로운 행사를 준비했다.

특히 읍 시가지에 조선어학회 사건으로 알려진 33인의 독립운동가를 새긴 가로기 배너 게첨을 통해 우리말과 우리글을 지키기 위해 갖은 고초를 겪으며 투쟁했던 선열들의 공적을 기린다.

6일 군민문화회관 공연장에서는 한글날 기념식에는 홍윤표 전 연세대 교수의 국어사랑 특별강연이 이어질 예정이다. 홍윤표 전 연세대 교수는 '겨레말큰사전' 남측 편찬위원장, 한국사전학회 회장, 국립한글박물관 개관위원회 위원장을 역임했다.

행사 기간 의병박물관에서는 보물 제2086호로 등재된 '조선말 큰사전 원고'와 이극로, 이우식, 안호상 세 분의 유품을 만나볼 수 있다.

의령군은 국립국어사전박물관 건립을 추진하고 있다. 지난 3월 국회에서 ‘국립국어사전박물관 의령 건립을 위한 학술발표회’를 개최해 큰 주목을 받았다.

hcmedia@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