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야노 시호, '♥추성훈' 딸과 럭셔리 호텔에서 투샷… 추사랑식 미모 몰아주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OSEN=김예솔 기자] 야노 시호가 딸 추사랑과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30일, 야노 시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호텔에서 딸 추사랑과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야노 시호는 "오늘 밤은 tvN '이젠 날 따라와'를 볼 수 있었어! 몇 장 찍어도 이상한 얼굴만 하는 사랑 후반부로 갈수록 점점 더 높아져"라고 일본어로 글을 남겼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야노 시호는 추사랑과 함께 가운을 입고 침대에 나란히 누워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추사랑은 점점 개구진 표정을 지으며 홀로 엄마에게 미모 몰아주기를 하고 있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일본의 톱 모델인 야노 시호는 2009년 격투기 선수이자 제일교포 4세인 추성훈과 결혼했다. 이후 2011년 딸 추사랑을 낳았다. 추성훈 가족은 KBS2TV '슈퍼맨이 돌아왔다'를 통해 일상을 공개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최근 추성훈, 추사랑 무녀는 tvN '이젠 날 따라와'에 출연하고 있다.
/hoisoly@osen.co.kr
[사진 : 야노 시호 인스타그램]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