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10억 수수' 이정근 전 민주당 사무부총장 구속...수사 확대 주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청탁을 들어주는 대가로 10억 원대 금품을 챙긴 혐의를 받는 이정근 전 민주당 사무부총장의 구속영장이 발부됐습니다.

법원도 이 씨의 혐의가 어느 정도 소명됐다고 본 건데,

검찰은 유력 정치권 인사들이 연루됐다는 의혹에 대해서도 추가 수사를 벌일 전망입니다.

손효정 기자입니다.

[기자]
검은 정장 차림으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에 출석한 이정근 전 민주당 사무부총장.

본인을 둘러싼 금품수수 의혹은 사실이 아니라며 혐의를 강하게 부인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