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천원짜리 변호사' 김지은, 박진우에..."남궁민 왜 천원짜리에요"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SBS '천원짜리 변호사' 캡처



[헤럴드POP=임채령 기자] 김지은이 남궁민에 대해 궁금해 했다.

30일 방송된 SBS '천원짜리 변호사'(연출 김재현, 신중훈/극본 최수진, 최창환)3회에서는 사무장(박진우 분)과 백마리(김지은 분)의 대화가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사무장을 만난 백마리는 "진짜 천원이냐"고 물었고 사무장은 "여기 다 천원이라서 천원짜리 변호사라 부른다"며 "수임료가 진짜 천원"이라 했다.

이에 백마리는 "천원인 특별한 이유라도 있냐"고 물었다. 그러자 사무장은 "나 때문이었던 것 같다"며 "내가 첫 의뢰인이었다"고 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