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포토] 농협 축산경제, '미래사업전략 토론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김태형 기자] 안병우 농협 축산경제대표이사가 29일 강동구 서울지역본부에서 '미래사업전략 토론회'를 주재하고 있다.

이번 토론회는 경제지주 임직원, 계열사인 농협사료· 목우촌 대표이사 등 임직원 40여명이 참석해 축산 현안에 대해 열띤 토론을 이어갔다.

토론회는 축산의 현주소와 미래발전전략에 대한 보고를 시작으로 ▶농협축산물통합구매 활성화 및 유통센터 역할강화방안 ▶온라인축산몰 농협라이블리 성공전략 ▶가축분뇨처리 다양화 방안 ▶NH하나로목장 고도화 및 보급확대 ▶농협사료 및 목우촌의 경쟁력 강화방안 등 주요 현안에 대해 시간제한 없이 자유롭게 토론하는 방식으로 진행되었다.

특히 통합구매를 통한 농협 내 축산물유통 혁신과 NH하나로목장 등 디지털 기술을 활용한 축산생산성 향상에 대한 현실적인 문제점과 실효성 있는 개선방안 등 각 부서의 많은 현장의견이 개진되었다.

안병우 대표이사는 “급변하는 경영환경과 예측불가능한 경영리스크에 대비하여 주력사업의 경쟁력을 높이면서 유연하고 탄력있는 미래형 사업구조로 전환이 필요하다”며, “축산농가가 자긍심을 가지고 안정적으로 생업에 전념할 수 있도록 깊이 고민하여 K축산의 청사진을 그려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농협)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