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양의지 '홍창기 미안해, 고의가 아닐거야' [MK포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30일 오후 잠실야구장에서 2022 KBO리그 NC 다이노스와 LG 트윈스의 경기가 벌어졌다.

5회 말 1사 1루에서 LG 홍창기가 사구를 맞은 후 송명기를 노려보며 불만을 표시하자 NC 포수 양의지가 홍창기를 진정시키고 있다.

83승 50패로 리그 2위를 기록하고 있는 LG는 NC를 상대로 승수를 쌓기 위해 전력을 다하고 있다.

리그 6위의 NC 역시 LG전 승리를 위해 총력전을 펼치고 있다.

매일경제

[잠실(서울)=김재현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