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스타 복귀·컴백 정보

선미, '열이 올라요' 컴백 위해 7kg 감량…청하 "독한 사람" (쇼터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슬 기자) 청하가 컴백을 위해 선미가 7kg 감량했다고 밝혀 깜짝 놀랐다.

지난 29일 유튜브 채널 모비딕에는 '연예계 대표 집순이 청하와 선미의 광란의 파자마 파티에 초대합니다!'라는 제목의 '선미의 쇼!터뷰' 콘텐츠가 공개됐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선미는 청하에게 "너 앨범이 19금이냐"며 티징 사진을 못 보겠는 거다. 내 동생 살이 너무 많이 보였다"라며 입을 열었다. 청하는 "그게 베어 콘셉트였다. 헐벗은 느낌으로 화장도 안 하고 머리도 세팅 안 하고"라고 설명했다.

배달 온 떡볶이를 먹으며 선미는 "나는 이번에 '열이 올라요' 한다고 거의 6~7kg를 뺐다"고 밝혔다. 청하는 "언니 열심히 운동하는 브이앱을 봤다"고 이야기했다.

선미가 "천국의 계단을 한 시간 반씩 타고 그랬다"고 하자 청하는 "독한 사람"이라며 놀랐다.

사진=유튜브 방송 화면

이슬 기자 dew89428@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