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오빠들이 온다’ god 4년 만에 단독 콘서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신문

아이오케이컴퍼니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룹 god가 오는 12월 9∼11일 서울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단독 콘서트로 돌아온다.

이번 공연은 god의 2018년 20주년 콘서트 이후 4년 만이다. god는 1999년 1월 1집 타이틀곡 ‘어머님께’로 데뷔해 이후 ‘사랑해 그리고 기억해’, ‘애수’, ‘거짓말’, ‘길’ 등으로 전 국민적인 인기를 얻었다.

박준형, 데니안, 윤계상, 손호영, 김태우 등 다섯 멤버 전원이 참여한다. 공연 주관사인 아이오케이컴퍼니가 30일 “이번 콘서트로 god는 데뷔 이후 선보인 수많은 히트곡을 선보이고 팬들과 쌓았던 추억을 되돌아볼 것”이라며 “코로나19로 오랫동안 완전체로 만나지 못한 팬들을 위해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 무대와 퍼포먼스, 밝은 에너지와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류재민 기자 phoem@seoul.co.kr

▶ 밀리터리 인사이드

- 저작권자 ⓒ 서울신문사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