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허구연 총재, 홍준표 대구시장과 지역 야구 발전 논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허구연 "삼성 구단에 대한 관심과 지원 부탁"

홍준표 "대구 시민 편안히 즐기도록 노력할 것"

[이데일리 스타in 이지은 기자] 허구연 KBO 총재는 29일 대구에서 홍준표 대구시장을 만나 연고 구단인 삼성 라이온즈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 및 지역 야구 발전 방향에 대해 논의했다.

이데일리

홍준표(왼쪽) 대구시장과 허구연 KBO 총재. (사진=KBO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허 총재는 “대구 시민들이 더 쾌적하고 즐겁게 야구를 관람할 수 있도록 시민들에게 큰 사랑을 받고 있는 삼성 라이온즈에 대한 다각적인 관심과 지원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이에 홍 시장은 “대구 시민들이 국내 최고 인기 스포츠인 프로야구를 더 편안하게 즐길 수 있도록 시 차원에서 노력하겠다”고 화답했다.

이어 허 총재는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을 찾아 ‘KBO FAN FIRST(팬 퍼스트)상’ 8월 수상자인 오승환(삼성)에게 트로피를 전달했다.

한편 허 총재는 지난 28일 삼성-NC 다이노스전이 열린 창원NC파크에서 어린이 팬들과 만나 사인 볼 300개와 KBO 기념 배지 등을 선물했다. KBO는 올 시즌 매달 ‘어린이 팬 데이’ 행사를 진행 중이다. 당초 허 총재는 지난 7월 31일 키움 히어로즈-NC전에 어린이 팬들과 만날 예정이었으나, 당일 경기가 우천 순연돼 이날 다시 창원을 찾았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