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미국 플로리다 덮친 '역대급 허리케인'…최소 17명 숨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역대급의 허리케인이 덮친 미국 플로리다 주에서 인명피해가 늘고 있습니다.

일부 지역은 천 년에 한 번 나올 정도의 폭우가 쏟아졌는데요.

현재까지 17명의 사망자가 나왔는데 지금 피해들이 속속 드러나고 있는 상황이라 인명피해 규모가 상당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이 허리케인은 잠시 열대 폭풍으로 약해졌지만 사우스캐롤라이나에 상륙하기 전에 허리케인으로 다시 세력이 강해질 것으로 보입니다.

이새누리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