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서희원♥구준엽, 닭살커플 난리났네…"전생에 지구를 구했나보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스포티비뉴스=공미나 기자] 가수 겸 DJ 구준엽의 아내인 대만 배우 서희원이 남편 내조에 한창이다.

서희원은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구준엽이 출연한 대만 주얼리 브랜드 광고를 두 차례 공유했다. 하나는 구준엽이 직접 올린 게시물이며, 하나는 브랜드 관계자가 올린 게시물. 서희원은 영상을 공유하며 "우리"라는 문구와 함께 구준엽의 계정을 태그하고 애정을 드러냈다.

해당 광고는 구준엽과 서희원의 긴 러스 스토리를 담고 있다. 20여 년 전부터 지금까지 두 사람이 함께 한 사진들로 구성됐다. "그날 그녀가 내게 뛰어와서 나를 꽉 안는 순간, 나는 전생에 지구를 구했나 보다. 그래서 현생의 그녀와 결혼할 수 있었나 보다"라는 구준엽의 내레이션도 담겼다.

스포티비뉴스

앞서 구준엽은 같은 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 광고 영상을 게재하며 "이것은 내가 20년 동안 준비해온 사랑의 편지입니다. 내 마음속의 별, 영원한 소녀인 당신에게 바칩니다"라며 서희원을 향한 달콤한 멘트를 적었다.

한편 과거 연인이었던 두 사람은 지난 3월 20여 년 만에 재회하고 결혼을 발표해 화제를 모았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