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서하얀, 출근룩이 너무 과감한데…♥임창정이 깜짝 놀라겠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정혜원 인턴기자] 가수 임창정 아내 서하얀이 과감해진 출근룩을 공개했다.

29일 서하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은 서울로 출근”이라는 말과 함께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서하얀은 청바지에 과감한 크롭티를 입고 있다. 다섯 아이의 엄마라는 게 믿기지 않을 정도로 군살이 없을뿐더러 복근까지 있는 배는 감탄을 자아낸다.

최근 서하얀은 SNS를 통해 신체사이즈가 176cm에 52.6kg이라고 밝힌 바 있다.

서하얀은 2017년 18살 나이차를 극복하고 임창정과 결혼해 슬하에 아들 다섯을 두고 있다. 또한 서하얀은 ‘뷰티풀’ 진행자로 발탁됐다. ‘뷰티풀‘은 트렌드 퍼스널 쇼퍼들이 잇템을 대신 찾아주는 프로그램이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