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스타들의 잇따른 사건·사고

곽도원 음주운전 중 잠든 1차선 도로 공개 "자칫 큰 사고로"('연중플러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POP=김지혜 기자]
헤럴드경제

'연중플러스' 캡처



'연중 플러스'가 곽도원의 음주운전이 적발된 현장을 찾았다.

29일 방송된 KBS2 연예 정보 프로그램 '연중플러스'(이하 '연중') 제작진은 최근 곽도원의 음주운전이 있었던 제주도 현장을 공개했다.

경찰은 제주 곽도원이 한림읍에서 애월읍까지 술에 취한 채 약 11km를 이동한 것으로 봤다. 적발 현장은 교차로로 이어지는 편도 1차선의 도로. 이곳은 차로가 하나인 좁은 도로라 큰 사고로 이어질 수 있었던 상황이라고 '연중 플러스' 측은 밝혔다.

차가 움직이지 않는다는 주민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이 곽도원을 적발했고, 그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취소 수준보다 훨씬 높은 것으로 확인됐다. 다만 '연중' 측이 추가 취재를 위해 애월파출소를 찾았으나 아무 말도 들을 수 없었다.

이 같은 곽도원의 음주운전에 따라 '빌런즈' '소방관'까지 차기작들이 줄줄이 타격을 입었다. 또 지난해 곽도원이 촬영한 공익광고 역시 내려갔으며 향후 곽도원 측이 출연료 전액을 반납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