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열린마당] 실내 단체사진 찍을 때도 마스크 착용 해제 허용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26일부터 야외에서의 마스크 착용 의무가 해제됐다. 외국에 비해 많이 늦어진 조치라고 볼 수도 있겠지만, 이제라도 다행이지 않나 싶기도 하다. 이참에 추가로 방역당국에 요청할 것이 있으니 바로 실내 단체사진 촬영 때의 탈마스크 허용이다. 국경일 행사든 토론회장이든 심지어는 결혼식에서 단체사진을 찍을 때에도 실내 행사라는 이유만으로 마스크 착용을 계속 고집한다면 국민의 눈에 분별력 없는 무리한 행정으로 비칠 소지가 다분하다 할 것이다.

실상 지금도 각종 행사에서 단체사진을 찍을 때 자체적으로 잠시 마스크를 벗는 경우가 많이 있으나, 예식장에서는 사진사와 불필요한 실랑이를 벌이는 일이 다반사로 발생하기 때문에 당국의 확실한 조치가 필요하다는 점을 일깨우고자 한다. 야외에서의 마스크 착용 의무를 해제하더라도 어차피 자율적으로 마스크를 계속 착용하려는 사람들도 적지 않을 것인 바, 실내에서의 마스크 착용 또한 현실적인 효용성을 감안하여 가급적이면 가까운 시일 내에 각자의 자율에 맡기는 방향으로 다시금 마스크 착용 의무 변경 지침을 강구해 주길 당부하고자 한다.

이민세·먹는물대책소비자연대 대표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