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H.O.T. 이재원 “30대 초반에 갑상선암 앓아”(‘특종세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그룹 H.O.T. 출신 이재원이 갑상선암을 앓았었다고 밝혔다.

29일 방송된 MBN 시사교양프로그램 ‘특종세상’에는 이재원이 출연해 일상을 공개했다.

이날 방송에서 이재원은 30대 초반에 갑상선암 진단을 받았으며 수술을 받고 완치됐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그는 “갑상선암 수술을 하고 많이 놀랐다. 요즘에는 관리 차원에서 저 혼자라도 건강하게 식단을 차려서 먹는 습관을 들이고 있다”라고 말했다.

또 이재원은 현재 코스메틱 사업을 준비 중이라며 “연예인 활동을 계속 못하면 돌파구가 있어야겠다는 생각은 계속 해왔다. 성장하고 싶어서 사업 쪽으로 손길을 뻗으려고 한다”라고 근황을 공개했다.

한편 ‘특종세상’은 다양한 분야에서 활약했던 스타들의 휴먼스토리를 다루는 프로그램이다. 매주 목요일 오후 9시 10분 방송.

[이다겸 스타투데이 기자]

사진lMBN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