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검찰, 공수처가 넘긴 '고발사주' 김웅 의원 불기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검찰, 공수처가 넘긴 '고발사주' 김웅 의원 불기소

더불어민주당 정치인들에 대한 이른바 '고발 사주'가 있었다는 의혹으로 수사를 받아온 김웅 국민의힘 의원이 검찰에서 무혐의 처분을 받았습니다.

서울중앙지검 공공수사1부는 오늘(29일) 김 의원의 공직선거법과 개인정보보호법 위반 등 혐의에 대해 증거불충분 등을 이유로 재판에 넘기지 않는 불기소 결정을 내렸습니다.

당초 이 의혹을 수사한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는 지난 5월 손준성 검사를 재판에 넘기고, 당시 민간인 신분인 김 의원과 김건희 여사 사건은 검찰로 보냈습니다.

앞서 검찰은 김 여사에 대해선 김 의원과 공모관계를 인정하기 어렵고 수사의 필요성이 없다며 사건을 각하했습니다.

#손준성 #김건희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