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유승민 “대통령실, 국민을 개돼지로 취급하는 코미디 중단해야”

댓글 29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해외 순방 중 비속어 파문에

“온 국민 청력 테스트 하는 상황

살기도 힘든데 얼마나 기가막히겠나

깨끗하게 사과하고 지나갈 문제”

경향신문

유승민 전 의원이 29일 오전 대구 북구 경북대학교에서 ‘무능한 정치를 바꾸려면’이라는 주제로 특강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유승민 전 국민의힘 의원이 29일 윤석열 대통령의 해외 순방 중 비속어 파문에 대한 대통령실·여당 대응에 대해 “국민들을 정말 너무 개돼지로 취급하는 코미디 같은 일을 당장 중단하고, 깨끗하게 사과하고 지나갈 문제”라고 말했다.

유 전 의원은 이날 대구 경북대에서 ‘무능한 정치를 바꾸려면’을 주제로 강연을 마친 후 기자들과 만나 윤 대통령 발언에 대한 대통령실·여당 대응 관련 질문을 받고 “지금이라도 대통령실이나 우리 당이나 국민들을 정말 너무 개돼지로 취급하는 코미디 같은 일은 당장 중단하고, 깨끗하게 사과하고 지나갈 문제”라고 말했다. 유 전 의원은 “바이든이냐 날리면이냐를 가지고 온 국민이 청력 테스트를 하는 상황”이라며 “지금 먹고 살기가 얼마나 힘든데 국민들이 얼마나 기가 막히겠느냐”고 말했다. 유 전 의원은 “그 자리에서 사과하고 끝낼 일”이라며 “많은 국민들이 대통령실과 국민의힘 대응이 정말 잘못됐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유 전 의원은 “이런 문제로 임기 초반에 이 중요한 시간을 허비하는 게 너무나 답답하다”고 말했다.

유 전 의원은 국민의힘 중앙윤리위원회가 이준석 전 대표 추가 징계를 예고한 것에 대해 “이 대표 사퇴는 처음부터 잘못됐다”며 “윤핵관(윤 대통령 측 핵심 관계자)·윤리위가 무리하게 징계를 하고 한 정치인을 제거하려고 하다가 이렇게까지 왔다. 그러니까 배후에 대통령이 있는 거 아니냐는 의심을 받는 지경까지 왔다”고 밝혔다. 유 전 의원은 “진짜 문제가 있다고 생각했으면 지난해 12월 성상납 얘기가 나왔을 때 정리했어야 한다”며 “대선 때, 지방선거 때 실컷 이용해 먹고 이제 와서 제거를 하려고 하니까 이게 얼마나 무리한 일이냐는 생각이 든다”고 밝혔다. 유 전 의원은 “윤리위가 양두구육 네 글자를 가지고 이 대표를 추가로 징계한다면 세상 사람들이 웃지 않겠느냐”며 “대통령 막말 가지고 온나라가 시끄러운데, ‘대통령 막말은 괜찮고 사자성어는 안 되는 거냐’ 이렇게 되기 때문에 윤리위가 추가 징계를 하는 것은 너무나 코미디 같은 일”이라고 말했다. 유 전 의원은 “만약 법원이 2차 가처분에서도 또 다시 이 대표 측 주장을 인용한다면 더 이상 법원에 갖고 가서 중요한 시간을 허비할 일이 아니다”라며 “대통령이고 당이고 나서서 이 대표와 정치적 해결책을 찾는 게 맞다”고 밝혔다.

유 전 의원은 향후 정치 행보와 관련해 “이 나라를 위해서 해야 할 일이 있다면 꼭 하겠다. 그리고 할 말이 있으면 꼭 하겠다”며 “전당대회 출마 여부는 아직 정해진 게 없다”고 밝혔다. 유 전 의원은 “제가 그동안 굉장히 어려움을 많이 겪으면서 스스로 굉장히 강인해졌다고 생각한다”며 “잡초 같은 끈질긴 생명력을 갖게 됐다. 옳다고 생각하는 것은 누구 앞에서도 두려움 없이 다 말하고 행동하고, 나라가 잘 되기 위해서는 뭐라도 하겠다는 심정으로 정치를 해나가겠다”고 밝혔다.

유 전 의원은 차기 대표 여론조사에서 높은 지지율을 받고 있는 데 대해 “대통령·정부와 우리 당에 대한 신뢰가 너무 약한 상태 아니냐. 그런 부분들이 저에 대한 기대로 나타난 거 아니냐고 생각한다”며 “시민들께서 보수의 변화, 제가 늘 주장하는 개혁보수에 대해 지지해 주시는 거라면 제일 감사한 지지”라고 말했다.

정대연 기자 hoan@kyunghyang.com, 문광호 기자 moonlit@kyunghyang.com

▶ 백래시의 소음에서 ‘반 걸음’ 여성들의 이야기 공간
▶ ‘눈에 띄는 경제’와 함께 경제 상식을 레벨 업 해보세요!

©경향신문(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