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9기 옥순, 하이브行 동료 덕에 데뷔…“그녀의 안목이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나는 솔로’ 9기 옥순이 방송에 출연하게 된 계기를 밝혔다.

29일 옥순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서 옥순은 지인을 만나 즐거운 한때를 보낸 모습이다. 청순한 미모와 센스 넘치는 일상룩을 선보여 눈길을 끈다.

‘나는 솔로’ 출연 이후 옥순은 높은 관심에 힘입어 스핀오프 프로그램 ‘나는 SOLO 그 후, 사랑은 계속된다’ MC로서 활약 중이다.

이에 대해 옥순은 “나를 ‘나는 솔로’에 집어넣고 혼자 하이브로 떠난 내 짝꿍 YJ”라며 지인의 소개로 ‘나는 솔로’에 지원하게 됐음을 밝혔다.

이어 “지원해준 내 옆자리 동료 YJ님은 9기 첫 방송이 시작됨과 동시에 혼자 하이브로 이직하셨다”고 덧붙였다.

한편 옥순은 글로벌 광고 회사에 재직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윤설화 온라인 뉴스 기자

사진=9기 옥순 인스타그램

윤설화 온라인 뉴스 기자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