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민우혁 캐스팅, 새로운 안중근에 대한 궁금증UP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CBC뉴스

[반응이 센 CBC뉴스ㅣCBCNEWS]


[CBC뉴스] 뮤지컬 '영웅'이 9번째 시즌의 전체 캐스트를 공개했다.

뮤지컬 '영웅'은 안중근 의거 100주년을 기념해 제작되어 2009년 LG아트센터에서 초연되었다. 안중근 의사의 영웅적 면모와 운명 앞에서 고뇌하는 인간적 모습을 깊이 있게 담아낸 뮤지컬 은 관객들의 성원 속에 지난 13년간 여덟 시즌의 공연을 거쳐왔다.

극은 2009년 초연과 동시에 '한국뮤지컬대상'을 비롯한 뮤지컬 시상식 총 18개 부문에서 수상하며 창작 뮤지컬 단일 작품으로는 최다 수상을 거머쥐기도 했다. 또한 여러 시즌의 공연을 거듭하며 세밀한 수정, 보완 작업을 통해 작품의 밀도를 높여왔다. 특히 지난 2019년 10주년 기념 공연은 캐릭터의 설득력을 높이기 위한 새로운 넘버를 추가하고 조역 캐릭터를 강화하며 관객들의 큰 호응을 이끌었다.

이날 공개된 캐릭터 포스터는 빼곡히 걸린 태극기, 달리는 열차 등 인물의 성격과 특징을 살린 소재를 활용한 콘셉트로 작품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켰다. 사진 속 배우들은 자기의 개성을 녹여내면서도 격변하는 시대를 살아가는 캐릭터를 그대로 표현해냈다. 사진만으로도 배우들과 캐릭터의 완벽한 조화를 느낄 수 있어 뮤지컬 의 본 공연이 더욱 기다려지는 바이다.

항일과 애국의 상징, 독립운동가 '안중근' 역에는 배우 정성화, 양준모, 민우혁이 캐스팅되었다. 캐릭터 컷에서는 3인 3색의 매력으로 안중근 캐릭터를 생생하게 표현하며 관객들의 시선을 압도했다. 정성화는 놀라운 싱크로율을 자랑하는 비주얼로 변신하여 안중근의 모습을 완벽히 소화해 눈길을 사로잡았으며, 양준모는 안중근의 고뇌와 결단의 내면을 표현해 캐릭터에 대한 몰입감을 높였다. 민우혁은 차별화되는 자신만의 색깔로 새로운 안중근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냈다.

안중근과 대척점에 서 있는 제국주의의 심장, 이토 히로부미 역에는 배우 김도형, 서영주, 최민철이 이름을 올렸다. 명성황후의 마지막 궁녀로 뜨거운 조국애를 가진 인물 '설희' 역에는 배우 정재은과 린지가 낙점됐다. 안중근과 생사고락을 함께한 동지 '우덕순' 역에는 많은 작품에서 넘치는 끼와 재능을 선보였던 배우 윤석원과 김늘봄이, 안중근의 의리 있는 동지 '조도선' 역에는 tvN 에서 인상 깊은 무대를 선보이며 나란히 눈도장을 찍은 배우 최종선과 김재현이 함께하며 든든하게 무대를 채울 예정이다.

의거 동지 중 가장 어리지만 어른스럽고 패기 넘치는 '유동하' 역에는 최근 여러 작품을 통해 자신만의 입지를 다지고 있는 배우 김도현과 임규형이 새롭게 합류하며 작품에 신선함을 불어넣을 예정이다. 웃음 넉넉한 안중근의 친구 '왕웨이' 역에는이전 시즌 푸근하면서도 묵직한 연기를 보여줬던 배우 황이건이 독립군과 안중근을 돕는 밝고 쾌활한 소녀 '링링' 역은 싱그럽고 통통튀는 매력의 배우 윤진솔과 오윤서가 맡아 극의 재미를 더한다.

이와 더불어 안중근의 후견인, 독립운동가 '최재형' 역은 유려한 연기력으로 극을 빛내는 배우 장기용, 조정근이 다시 한번 나선다.

'영웅'은 12월 21일부터 내년 2월 28일까지 LG아트센터 서울의 LG 시그니처(SIGNATURE) 홀에서 공연된다.

▶한번에 끝 - 단박제보 ▶비디오 글로 만드는 '비글톡'



CBC뉴스ㅣCBCNEWS 박현택 기자 press@cbci.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