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차이나POP]서희원♥구준엽 "'오빠~' 부르면 화장실도 안아서" 닭살 신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POP=박서현기자]
헤럴드경제


서희원, 구준엽의 닭살 신혼 근황이 공개됐다.

지난 28일 중국 연예매체 시나연예 따르면 대만 배우 서희원의 동생 서희제는 한 행사에 참여했다가 서희원, 구준엽에 대한 질문을 받았다.

아직 서희원이 대중들과의 만남을 조심스러워한다고 언급한 서희제는 "언니에게 형부 허리보호대 선물해줘라"라고 했다며 "언니가 침대에 누워서 드라마 보고 밥 먹는 것을 좋아한다. 형부가 있으니까 아이처럼 굴더라. 예전엔 화장실도 두 다리로 가더니"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어 "화장실 갈 때 (구준엽에)'오빠~'라고 부르며 움직일 수 없다는 듯 굴면 형부가 이곳 저곳 데리고 다닌다. 심지어 화장실까지 데려다 준다"고 덧붙여 닭살 신혼임을 예상케 했다.

한편 구준엽은 지난 3월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저 결혼합니다. 20년 전 사랑했던 여인과 매듭 못지은 사랑을 이어가려한다. 그녀의 이혼 소식을 듣고 20년 전 그 번호를 찾아 연락을 해 보았다. 다행히 그 번호 그대로여서 우린 다시 연결될 수 있었다"며 "이미 많이 지나간 시간 더이상 허비할 수 없어 제가 결혼을 제안했고 그녀도 받아들여 혼인신고만 하고 같이 살기로 결정했다"고 결혼 소식을 전해 대중들을 놀라게 한 바 있다.

이어 대만으로 간 구준엽은 서희원과 혼인신고를 마쳤으며, 최근 tvN 예능 프로그램 '유퀴즈 온더 블록'에 출연해 서희원과의 국경과 시간을 뛰어넘는 러브스토리를 공개 화제가 되기도 했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