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문화연예 플러스] 돈스파이크, 마약 투약 인정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돈스파이크]
"심려를 끼쳐드려서 정말 죄송합니다. 조사에 성실히 임해서 죗값 달게 받겠습니다."

'돈스파이크'란 예명으로 활동한 작곡가 겸 방송인 김민수 씨가 어제 영장실질검사에 출석해 자신의 마약 투약 혐의에 대해 "인정한다"면서 고개를 숙였습니다.

김 씨는 필로폰 입수 경로와 마약 투약 계기에 대해선 즉답을 피했는데요.

"마약은 언제부터 했느냐"는 질문엔 "최근입니다"라고 답했습니다.
MBC 뉴스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전화 02-784-4000
▷ 이메일 mbcjebo@mbc.co.kr
▷ 카카오톡 @mbc제보

정영한 아나운서

[저작권자(c) MBC (https://imnews.imbc.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