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野, 박진 해임건의안 내일 강행?...정국 '폭풍전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더불어민주당은 당론으로 발의한 박진 외교부 장관 해임건의안의 내일(29일) 본회의 처리를 강행한다는 방침입니다.

김진표 국회의장이 상정할지가 관건인데, 박 장관 해임건의안이 야당 단독으로 국회에서 통과한다면 향후 정국은 급속도로 얼어붙을 수밖에 없어 보입니다.

조성호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민주당은 연일 윤석열 대통령의 순방 논란을 부각하면서 당론 발의한 박진 외교부 장관 해임건의안을 밀어붙일 기세입니다.